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젊은 지구론을 주장하는 한국창조과학회를 비판한 연세대의 이영욱 교수의 글이 뉴스앤조이에 실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작년에 한국을 방문했을때 잠깐 연세대에 들러 함께 점심을 한 적이 있다. 다양한 얘기를 하다가 창조과학이 화제로 떠올랐었다. 작년 초에도 양승훈 교수가 하는 창조론 포럼에 초청받았었다길래 다음에는 한번 참석해 보시라고 권해드렸다. 젊은지구론의 창조과학회와 달리 오랜지구론을 수용하는 입장이 진지하게 논의되는 자리로 보인다고. 개신교 내에서 창조과학이 대단한 권위를 갖는 것으로 자리잡고 있는데 어떻게 하면 이런 상황을 바꿀수 있을지에 대해 도란도란 얘기를 나누었다. 몇년 전, 번역 직후에 보내드렸던 '현대과학과 기독교의 논쟁'도 잘 읽었다는 얘기도 들었다.

지난 여름에 있었던 창조론 오픈 포럼에는 적극적으로 참석하셨나보다. 아마도 뉴스앤조이에 실린 글은 그때 발표한 논문을 토대로 한 글처럼 보인다. 적절한 비판이라고 생각된다. 대부분의 과학자들이 같은 생각을 갖고 있으리라 본다. 과학자들이 껄껄껄 웃어 넘기는 창조과학회의 비약적 논리들에 대해서는 과학자들의 날카로운 비판이 필요하다. 빅뱅우주론을 부정하는 글들에 대해 자세한 비판도 필요하겠지만 전문가의 판단을 짦게 요약해 준 것으로 충분하리라.
Posted by 별아저씨


eXTReMe Tra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