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무크따_이야기‬ 12번째 -- 창조과학자들, 아군과 적군이 헷갈린다고?


무크따 이야기 오랜만에 올립니다. 

전투적 무신론자인 샘 해리스는 [기독교 국가에 보내는 편지]에서 성경이 파이 값도 못 맞춘다는 비판을 실었습니다. 열왕기상에 나오는 물통을 인용하면서 지름이 10자이고 둘레가 30자라고 기록되어 있는데, 고대에 파이값이 잘 알려진 것과 다르게 성경은 파이값도 정확하게 못 다룬다고 비판했지요. 


이것이 적합한 비판일까요? 성경이 파이값을 정확히 표현해야 할 이유는 없습니다. 정확히 말하면 둘레를 31.4159265.. 자 라고 표현해야 겠지요. 대략 30자라고 표현한 것이 뭐 그리 문제겠습니까? 성경이 지름과 둘레 사이의 관계와 파이값에 관한 수학적 지식을 알려주려고 쓰인 책도 아닌데. 성경이 쓰여진 목적과 메세지를 제대로 이해 못하니 샘 헤리스 같은 비판이 나오는 것이죠. 그래서 이런 비판은 적합하지 않다고 무크따에 설명했습니다. 


그랬더니 창조과학자 이재만씨는 엉뚱한 공격을 합니다. 무크따를 비판하며 그는 "저자는 열왕기상 7장에 등장하는 솔로몬 성전의 물통(바다) 규격이 수학적으로 일치하지 않다는 것을 예로 들면서, 그것을 사실로 인식하고 있는 창조과학자들을 비판하고 있다.....저자가 비판하는 이유는 성경에서 물통의 규격이 “지름이 10자요, 둘레는 30자"라고기록되었는데, 둘레는 지름의 3.14(π) 배이기 때문에 지름이 31.4자가 되어야 하는데 30자라고 하는 것은 수학 지식과 위배된다는 것이다. (p.112).


성경이 수학지식과 위배된다는 주장은 제가 한 것이 아니라 샘 해리스가 한 것이죠. 샘 해리스가 그렇게 주장한다고 쓴 문장을 무크다에서 살짝 따와서 마치 "제가" 성경이 수학지식과 위배된다고 주장한 것처럼 인용하고 있어요. 독해력의 문제인지 의도적인 편집인지는 독자들의 판단에 맡기겠습니다.


그리고는 물통의 바깥 둘레는 31.4자가 되겠지만 물통의 안쪽 지름이 30자라며 열심히 설명하고 있습니다. 이 설명도 물론 새로운 것이 아닙니다. 샘 해리스도 자신의 책에서 "물론 신자들은 이것을 합리적으로 설명할 방법을 찾아 내었다"라고 이미 언급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설명할 방법을 찾아내서 신나게 설명하지만 글쎄요 이 설명도 여전히 정확지가 않습니다. 규빗의 길이를 맘대로 변경한 것이죠. 자세히 설명할 가치가 없으니, 필요하신 분들은 직접 찾아보시길 바랍니다. 창조과학식의 짜맞추기 억지라 하겠습니다. 


저는 이렇게 설명합니다. 열자 단위로 반올림해서 쓴 표현으로 보면 아무 문제가 없다고. 파이는 무한소수이니 어디선가 반올림은 해야하니까. 둘레가 서른한자라고 해도 파이값에 안 맞고, 31.4자라고 해도 파이값에 안 맞는다고 무신론자들이 주장할 수 있겠죠. 하지만 성경과 수학은 모순된다는 무신론자들의 주장은 성경을 잘 이해하지 못해서 그렇습니다. 고대 히브리인들이 이집트인들만큼 파이값을 정확히 알지 못해서 그렇게 쓴 것이 아니라 성경에 파이값을 정확히 써야 할 이유가 없는 것이죠. 


어쨌거나 무크따가 주장하지도 않은 내용을 왜곡해서 비판하니, 제 블로그나 페북에 성경이 왜 틀렸냐며 저를 공격하시는 분이 많습니다. 번지수를 잘못 찾으셨어요. 그 공격은 샘 해리스에게 하세요. 성경이 수학과 맞지 않는다는 주장은 제가 아니라 샘 해리스가 한 것이니까요. 


요약해 볼까요? 

샘 해리스: 성경은 파이값도 못 맞춰. 성경은 수학과 모순된다고!
우종학: 성경이 왜 파이값을 정확히 표현해야 되는데? 
이재만: 우종학은 성경이 수학과 모순된다고 주장했다.


창조과학자들, 제발 피아 구분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엉뚱한데 창을 던지지 마시고~ 

예전 이야기들은 ‪#‎무크따_글모음 에 있습니다. 

http://solarcosmos.tistory.com/781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별아저씨


eXTReMe Tracker

티스토리 툴바